오십견으로 인한 어깨아픈증세이 있다면 오십견 예방을 위한 운동법 추천해요.

일상생활에서 올바른 건강을 함께 실천하기 위해 당신도, 당신도 올바른 건강 캠페인을 표방하는 당신도, 당신도 패밀리 1기 모카짱이다. 다섯 번째 소식을 전하게 되었습니다오늘은 관련 정보를 알아보고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하려고 한다. 모두 건강한 삶을 위해!!! “Go Go Go~~~” 자네도 올바른 건강캠페인은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와 마찬가지다.​

>

언제부터인가 오른팔을 전부 sound로 올려서 본인이 움직이면 욱신욱신 아프지만 시간이 지나도 본인도 낳으려고 하지 않습니다. 가장 최근에 다친 것은 특별히 큰 일도 없었는데, 스토리∞ 이군요.​

>

상의를입어야하기때문에대부분50대가되면생긴다는오십견이내가생긴줄알고오십견에대해알아보니저처럼어깨통증이나관절스포츠범위의제한등여러가지증상이바로오십견이라고합니다.​

>

출처(네이버 지식백과 보건복지부)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블로그에 게재된 사례를 보면, 현재 오십견은 정확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으나 노화에 따른 퇴행성 변화로 인한 경우 기타 당뇨병, 갑상선 질환, 외상 등의 2차적 이유 등으로 오십견을 유발할 수 있다고 합니다.​

네이버 지식백과에는 자체 테스트 항목이 있어서 ‘나중에’ 왔어요.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

(출처 : 네이버 지식백과 유행 오십견 예방 스포츠) 주로 50대, 그리고 여성에게 많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으나 최근에는 직업군의 영향 및 연습 등으로 젊은 환자도 상시 발생하고 있다고 하니 주의가 필요합니다. 저같은경우는본인도그렇고요즘은쉬고있지만반복적으로팔과어깨를사용하는작업원으로일한경험이있기때문에그동안어깨에무리를준것이아픈증상을느끼는원인하에본인이아닌가추측하고있는데조만간병원에가서제대로진단을받아야합니다.

오십견의 대부분은,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럽게 낫는다고 합니다.수동적인 관절운동을 꾸준히 하여 통증완화와 운동범위를 정상화시켜 과인할 수 있고, 조기에 발견하면 수술하지 않고도 치료할 수 있는 질환이 오십견이라고 하니 다행이라는 의견이 나왔는데요. 그래도 수술적 치료가 꼭 필요한 경우가 있죠. 관절경 수술 가능성은 관절내시경 수술로 불리는데 증상이 있는 부위의 피부를 약 1cm 정도 절개한 뒤 관절내시경을 삽입해 관절내부를 진단하고 수술적 치료를 하는 치료법이라고 한다./ 회전근개가 100% 완전히 끊어진 거인보존적 치료를 해도 과인증이 되지 않는 경우 / 통증이 심해서 일상생활이 어려운 경우 / 위의 경우는 전문의와 산후수술적 치료를 신중히 고려하여 표결해야 한대요.

치료도 중요하지만 예방이 더 중요하다는 점!!! 평소 스트레칭이 본인의 체육으로 건강관리를 하고 무리하지 않는 자세, 바른 자세로 생활하는 등 생활습관을 조금만 개선해도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지금 오십견 예방을 위한 체육법을 소개해 드릴게요.저도 더 열심히 하고 있어요. 100세 건강을 위한 게으른 스트레칭은 스스로도 쉽게 할 수 있는 스트레칭으로 어깨 주위의 근력을 유연하게 하고 관절을 강화해 어깨 질환 예방에 도움이 되는 스포츠법이라고 한다.​

>

출소 오십견 예방 스트레칭을 하루 5분씩 계속하십시오(동아일보 2019.07.11). 호흡은 자연스럽게 들이마시고 내쉬면서 어깨 통증이 없는 범위 내에서 무리 없이 운동을 하는 것이 좋습니다.

1. 어깨를 으쓱, 어깨를 귀에 붙이는 느낌으로 위로 당겨 올린다. 그대로 12초 멈추고, 처소음 자세로 돌아온다. “하루 2,3회 각각 5분 운동합니다. ​

>

2. 팔을 올리는 한쪽 팔로 반대쪽 팔꿈치를 잡고 서서히 들어준다. 최대로 올린 약간의 동작을 멈추고 5초간 유지한다. 15번씩 하루에 3번 정도 한다. 아내 목소리는 팔을 끝까지 들어올리는 게 아파 왼쪽 사진처럼 스포츠 범위가 한정돼 있었는데 며칠 꾸준히 하면 오른쪽 사진에서 보듯 꽤 많이 올라왔어요.

>

3. 팔 안쪽으로 모으는 한쪽 팔로 반대쪽 팔꿈치 부위를 잡고 안쪽으로 서서히 당긴다. 마찬가지로 5초간 유지합니다. 15회씩 하루에 3회 실시합니다. 이 자세도 좀 아팠는데 계속했더니 좀 부드러워졌어요.​​

>

4. 팔 밖으로 벌리는 각진 양손을 머리 받침대의 양어깨를 펴는 느낌으로 팔을 벌린다. 5초간 유지하여 15회씩 1일 2회 실시합니다. ​​

>

5. 열중 쉬어 자세에서 손등을 몸에 밀착시킨다. 천천히 허리까지 한쪽 팔로 반대쪽 팔을 잡아당긴다. 근육이 땅기는 느낌이 들 때까지 당긴 후 10초간 유지한다. 1일 3회씩 3회 실시한다. 자,이마지막자세가앞마당이이야기하기어려웠어요.팔을 담장으로 돌리는 것도 아파서 끌어 올리는 것도 쉽지 않았어요.그래도 스트레칭을 하고 있으면 조금씩 변화가 보이고 있기 때문에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

오십견 예방 운동을 실천하는 동영상에서도 그런 소음을 보았습니다.​

거기서, 써포터즈 활동의 초기에 소개한 「당신들 둘만의 운동」을, 건강 홈 트레이닝의 분야에서 유명한 YouTuber 「탱크 부부」가 함께 실천했습니다. https://youtu.be

“앞으로도 어깨의 건강을 관리하면서 어깨 통증도 줄이고 자신감을 갖게 『 현명하게 생활 』을 유지하고 싶습니다” 일을 하면서도 중간중간에 자세를 바로잡고 무겁거나 스트레칭을 하면서 여러분도 건강한 하루를 보내세요. 오오십견 #스트레칭 #운동 #예방 #건강관리 #생할벽 #올바른건강캠페인 #너자신머리패밀리

>